낙산성곽길 산책

낙산공원에 올라갔다가 새로 생긴 길을 따라 걸었다.
어라.  그런데 이게 서울성곽길? 2.2km정도니 걸어서 30분 소요되더라.

혜화문에서 시작해서 동대문까지 이르는 거리.
성곽을 따라 걷는 재미, 그리고 짧은 구간에 오르락내리락 지루하지도 않고.

성곽 건너편에는 낙산자락에 판자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다.
사람이 사는 곳이라 조용히 지나가라는 푯말도 보인다.

낙산공원만 오르기에는 심심했는데, 그리고 삼청공원까지 혼자 가기에는 좀 무서웠는데, 차라리 이 코스를 2번 왕복하고 집으로 내려오는 걸로 해서 1시간 정도 잡으면 하루 걷기 운동으로 적합할까 고민해 본다.

오늘 사전답사 했으니 내일 아침 댄우사 가기 전에 다시 한번 시찰을 가야겠다.
그런데 진짜 추울거 같아…일어날 수나 있을라나.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