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썽쟁이 로모

사진 출처 : 로모그래피코리아

말썽쟁이 내 로모가 필름 2통을 먹통으로 만들어 버렸다. 처음에는 내가 뭔가 잘 못했겠지 라고 생각하고 아무 생각없이 또 새 필름을 꼈는데 또 먹통. 결정적 순간(눈 펑펑 오던 그 날)을 찍어댔던 그 사진들을 한 장도 건지지 못하는 사태까지 오게 되었다. 통한의 눈물을 흘리며 이제서야 ‘니가 도대체 문제가 뭐냐!!! 나한테 불만있냐!!’ 며 카메라를 쥐어 뜯었다.

오랜만에 A/S 문의도 할 겸 로모그래피코리아에 갔다. FAQ를 읽어보니 셔터가 작동하지 않을 때는 배터리를 교환해 봐라~  어흑 ㅠ.ㅠ

오늘 4천원 주고 배터리를 샀더니만 이제서야 이 눔이 방긋 윙크를 하는 게 아닌가. 녀석, 배가 고팠구나. 누나가 밥도 안 챙겨주구 나빴다. 그렇다구 이렇게 삐져서리 결정적 장면도 안 잡아주고 잉.. 그럼 이제는 배신 안 할게지?

6 comments Add yours
  1. 으허허 ;; 단지 그것 뿐 ;;;;
    마치 컴퓨터 전기 안 들어와! 했더니 콘센트 빠진 격이었구료 ;;; 배불리 먹었으니 앞으로는 말 잘 들을거요~

  2. 전 유럽여행 가서 이틀째부터 고장났었죠.ㅜ.ㅜ
    한국 와서 고치러 갔더니 아저씨 왈, 다들 꼭 나가면
    고장이 나더라구~와하하~ㅡ_ㅡ+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