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comments Add yours
  1. 그러게요. 과장님이 그동안 옆에 계셔줘서 정말 많은 힘이 됐습니다. 빈자리가 제게 얼마나 큰데요. 안계시니깐 제가 비실비실하잖아요^^; 많이많이 고맙습니다. 과장님께 많이 배웠어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