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 정리

안녕하세요
환상의 달에서 온 샬라릅니다.

요즘 제 주변에는 변화가 오고갑니다.
내부적으로도 외부적으로도..

한가지 예로…

마크군 방에 충격먹고
정월양 방에 위안받으며
요즘 제 방 정리에 들어갔습니다.

며칠전에는 20여년 묵은 피아노를 팔아버렸답니다.
안쓴지 너무 오래됐는데.. 팔아야지 팔아야지 하면서도
어무이가 극구 말려서.. 다 쓸데가 있다 어쩌구…
하지만 결국  27만원주고 팔았습니다.

얼마나 속이 다 시원하던지..
방이 너무 넓어졌답니다.;;;


덕분에 지금 방정리중입니다.
책장이 나란히 놓일 수 있게 되었고
성격탓에 쌓아놓았던 여러가지 물건들을
박스안에 넣고 있습니다.

자..이제부터 시작이란 마음으로
모든걸 다시 계획해야지..

여러분도.. 슬슬 가을을 맞이하셔야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