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 박멸 기원하며 잡스 구입!

옥션에서 그 유명하다던 개미 박멸약 잡스가 오늘 도착했다. 개미가 자주 출몰하는 지역에 따서 놓긴 했는데, 아직은 잘 모르겠다. 3일안에 완전 박멸이라니 추석 후에 결과를 알려 드리지요. (참고로 저희 집에 있는 개미는 붉은 색의 작은 개미들로 방바닥을 두 세마리씩 휘젖고 다니는데, 아무래도 베란다의 화분에서 나오는 걸로 생각되며 가끔씩 몸을 타고 올라와 물기도 하고 털 사이를 기어다니며 간지럽히기도 한다.)

설치한 지 10분 후

오..신기. 벌써 잡스 주변에 4-5마리의 개미들이 들락달락. 통 주변의 개미들은 죽이지 말고 통도 건들이지 말라는 주의사항 때문에 지금 개미들을 피해가며 방 걸레질을 하고 있다는-_-;; 이거 참.. 그래 잘 들고 가서 다 죽어라..

5 comments Add yours
  1. Pingback: 치열한 일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