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 살아 계실 때 꼭 해드려야 할 45가지』

『부모님 살아 계실 때 꼭 해드려야 할 45가지』
지은이 : 고도원

간만에 서점 나들이를 했다. 일주일에 한번은 꼭 가려고 했는데 이번 달에는 도서관도 서점도 뜸하게 되어 반성하는 마음으로 시간을 내어 방문했다. 그리고 요즘 트렌드가 뭔가 둘러보다가 이 책이 눈에 띄었다. 고도원씨의 『부모님 살아 계실 때 꼭 해드려야 할 45가지』란 책이었다. 근 5년 동안 왠지 부모님들이 많이 늙으셨다는 걸 느끼게 되면서 부모님 생각만 하면 눈물이 나고 잘해드려야겠단 생각이 가슴을 후벼판다. 아버지가 시작하신 사업 때문에 두 분 모두 신경을 많이 쓰시게 되면서, 편한 노후를 보내고 계시지 못한 게 항상 맘에 걸리고 있던 차였는데 이 책을 보니 조목조목 부모님이 좋아하실 만한 내가 할 수 있는 많은 일이 적혀 있었다.

목차만 봐도 어느 정도 감이 오니 여러분도 한번 읽어보고 실천에 옮기시길 바란다. “나무는 가만히 있고 싶으되 바람이 가만두질 않고, 아들은 효도를 하고 싶으나 부모님은 기다려 주시질 않네… 부모님이 살아 계시다면 당신은 행복한 사람입니다. 당신에겐 아직 기회가 남아 있으니까요.”

[#M_ 『부모님 살아 계실 때 꼭 해드려야 할 45가지』45가지 보기 ▼| 닫기 ▲ |

1장 / 부모님의 그늘 아래서 제가 이만큼 자랐습니다

1. 홍시 – 좋아하는 것 챙겨드리기
2. 비밀 통장 – 목숨걸고 용돈 드리기
3. “다시는 안 그럴게요.” – 그 가슴에 내가 박은 못 뽑아드리기
4. 고향집 – 엄마 앞에서 어리광 피우기
5. 호스피스 병동 – 전화 자주 걸기, 가능하면 하루 한 번씩
6. 조폭 아빠의 눈물 – 사랑한다고 말로 표현하기
7. 홍어 반 마리 – 마음이 들어 있는 건강식품 챙겨드리기
8. 내 인생 돌아보니 참 힘들었네 – 부모님의 일대기 만들어드리기
9. 어머니의 기도 – 부모님의 종교 행사에 참가하기
10. “엄마 손 닮았네.” – 부모님 손에 내 손을 마주 대보기
11. 박사 학위 – 내가 축하받는 자리에 부모님 모시기

2장 / 천 년을 우뚝 서 있는 나무처럼 당신의 주름은 멋집니다
12. 건망증 – 노화 스트레스 덜어드리기
13. 자랑스러운 발 – 체온으로 다가가기
14. 진품 별사탕 – 생신은 꼭 챙겨드리기
15. 어머니 – ‘나중에’가 아니라 ‘지금’ 하기
16. 가마솥 누룽지 – 맛있게 먹고 “더 주세요!” 말하기
17. 아빠와 춤을 – 부모님과 블루스 추기
18. 아주 특별한 체육복 – 인생 9단인 부모님께 여쭈어보기
19. 구두쇠 아들 – 열심히 모아서 감동 드리기
20. “브릿지도 해주세요!” – 미장원에 함께 가기
21. 세탁기와 바꾼 반지 – 무조건 ‘잘 된다’고 말씀드리기
22. 늦깎이 학생 – 못 이룬 꿈 이루어드리기

3장 / 부모님과 추억을 만들어갈 수 있는 우리는 행운아입니다
23. 소주와 족발 – 학교나 회사 구경시켜드리기
24. 모범 답안 – 부모님이랑 노래 불러보기
25. “엄마, 아프지 마세요.” – 부모님 건강이 최고
26. 창고 개방 폭탄 세일 – 자식 옷 한 벌 살 때, 부모님 옷도 한 벌 사기
27. 복권 – 아버지와 포장마차에 함께 가기
28. 고마우신 부모님상 – 감사장 만들어드리기
29. 엄마의 엄마 – 부모님도 한때 사랑받던 자식이었음을 기억하기
30. 밑줄 긋기 – 부모의 유산 이어가기
31. 목회자의 길 – 어릴 적 나에 대한 부모님의 꿈 들어보기
32. 원조 얼짱 – 부모님의 젊은 시절 사진을 액자로 만들어드리기

4장 / 하루라도 더 사랑할 수 있는 우리는 행복합니다
33. “걱정 마세요.” – 때로는 착한 거짓말하기
34. 스물셋, 꽃다운 나이 – 홀로되신 부모님께 친구 만들어드리기
35. 고3 엄마 – 소문난 맛집에 모시고 가기
36. “아버지, 제게 기대세요.” – 아버지 삶의 낙을 찾아드리기
37. 딸이 사랑하는 남자 – 결정하기 전에 여쭈어보기
38. “시집 잘 온 것 같아요.” – 실용적인 생활 방편 마련해드리기
39. 아버지는 왜 방에 들어가셨을까? – 노부모와의 대화법 익히기
40. 관광 참 좋네 – 하루라도 건강하실 때 모시고 여행 다니기
41. 엄마의 첫 콘서트 나들이 – 함께 공연 보러 가기
42. 오천평 아줌마 – 건강 프로그램 만들어드리기
43. 얄미운 행복 – 곁에 있어드리기
44. 이태백의 어버이날 – 부모님 댁에 들를 때마다 구석구석 살펴드리기
45. 꽃잎 날리는 향기로운 자리 – 부모님 몰래 윤달에 수의 마련하기, 묘자리 준비하기

부모님이 살아 계신다면 꼭 해드리고 싶은 일
다랑논과 뙈기밭 – 이청준(소설가)
아버지께 못다 한 말 – 장영희(서강대 영문과 교수)
아버지 오늘은 학교 안 가십니까? – 정일근(시인)
꿈에서 드린 용돈 이십만 원 – 이홍렬(방송인)

_M#]

3 comments Add your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